2011. 2. 20. 15:59

01


그냥 갑자기 훅!하고 땡겨주시더라고요....

마지막에 달 땡겨서 찍으려고 하고있는데 아랫집에 아기가 놀러온건지 갑자기 '아으아아아아아악!!!!!' 소리가 들려오길래 거의 펄쩍 뛰다시피 놀랐었었답니다.... 그 뒤에 들려오는 소리 들으니 걔네 아빠가 애 델고 놀다가 난 소리..ㅡ.ㅡ;;;;
(대체 어찌 델고놀으면 애가 이런 소리를내지.....??)

어쨌거나...슬슬 개학일은 다가오고있고오~~~ 아!!! 현실도피하고싶닷!!!!

'일상 혹은 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현재상황  (8) 2011.02.26
가위의 두려움!  (2) 2011.02.24
선글라스 질렀습니다~  (4) 2011.02.16
이쿠치나 (Ecucina)  (4) 2011.02.14
이나라에서 노는법(?)  (4) 2011.02.12
Posted by 윤냥NZ
TAG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