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8.02.24 14:35

냉장고야... 나한테 불만이 있으면 다르게 표현하지.. 왜 내 양상추를 얼리니!!!
얼지 말라고 일부러 문 열리는 쪽 맨 앞에 뒀는데...
"2"세기에서 양상추를 얼리면 내가 널 어디까지 내려야하니!!!! ㅠㅠ

 

'일상 혹은 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사온 둘째주! 3  (0) 2018.02.25
이사온 둘째주! 2  (0) 2018.02.25
언 양상추.... 왜?!??  (0) 2018.02.24
이사온 둘째주!  (0) 2018.02.21
포스트 잇 으로 만드는 창문 장식  (0) 2016.08.28
지난 봄의 벗꽃  (0) 2015.12.05
Posted by 윤냥NZ

티스토리 툴바